커뮤니티



HOME > 커뮤니티 > 체험후기

체험후기
체험후기입니다.

강원도 인제 마의태자축제]최고의 여행~ 최고의 축제
제목 강원도 인제 마의태자축제]최고의 여행~ 최고의 축제
작성자 관리자 (admin) 등록일 2013.05.09 조회수 1217

글쓴이 : 토끼수정, 등록일 : 12-08-29

 

 

 

일 시 : 2012년 8월 18일 (토) AM 10:30 ~ PM 5:30
 
장 소 : 강원도 인제 (인제 마의태자 축제)
 
체험명 : 취떡 떡메치기 -> 곤드레나물밥 점심식사 -> 줄다리기 -> 옥수수 간식 먹기 -> 물속에서 즐기는 OX 퀴즈
 
-> 감자 한아름 캐기 -> 옥수수따기 -> 다슬기잡기 -> 맨손송어잡기 -> 송어 회 얌얌 먹기
 
 
 

 

 

 

 

2012년 8월 17일 ~18일 양일간 열린 2012년 인제 마의태자 축제..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일박이일로 떠나 양일 다 즐기고 싶었으나~~~ ㅎㅎ 그러면 회사 짤리니.. 아쉽지만..

 

 

 

토요일 당일 여행으로~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우리의 일정은 마의태자가 즐겨했던 모든 것을 즐겨 보는 것~

 

 

 

마의태자가 좋아한 놀이경기~

 

 

 

마의태자가 좋아하던 취떡~

 

 

 

마의태자가 좋아한 곤드레 나물밥~

 

등등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농촌넷의 지원으로..~~~ 저렴한 비용으로 편안히 버스를 타고 자~ 출발~ GO~GO~~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두근두근 떠나는 여행길...

 

 

 

오늘은 승현군의 단짝 친구 재원군까지 함께라~ 승현군이 더욱 신나는 여행~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
 

 

 

 

버스에서 부터.. 방긋방긋..승현군~~

 

 

 

오래간만에 만난 절친.. 재원군~~ 즐거운 여행에 동행하게 되어~ 정말 반가워 ^^~

 
 
 



 

 

 

 

꼬밍군의 동갑내기 여자친구들~~

 

 

 

누나같은 여친들의 관리 감독을 받으며~~ ㅎㅎ 휴게소에서도 재미나게 ^^

 

 

 

 

 



 

 

 

 

여친들과 함께하니.. 개구쟁이 꼬밍군도.. 버스안에서 얌전히 그림그리기 모드??

 

 

 

역시 사람은 환경의 영향을 좀 받는 구나~~ 하는 생각이 드네요 ㅋㅋㅋ

 

 

 

이런 모습 감히 누가 상상했겠어요? ㅋ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도착한.. 강원도 인제군 마의태자권역센터..

 

 

 

역시 여행은 강원도~~ 푸르른 산이 사방 가득 우리를 반겨 주고~~ 시원한 바람이 솔솔부니~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

 

 

 

 

아주 어린 꼬마였던 두친구.. 어느덧 9살 형님이 되어..

 

 

 

의젓이 정자에 앉아.. 경치를 즐기고~~~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어느새 풍덩~ !!.. 물놀이를 즐기던.. 개구쟁이들~~~

 

 

 

ㅎㅎ.. 오늘도 어김없이.. 아이들과 놀아 주고 .. 챙겨주시는.. 수영빠 형부 님께 업혀서 ㅡ.ㅡ;;

 

 

 

흐미~~~ 둘이나 업었어요 ㅋ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떡메치기 준비가 시작되고~~~ 벌써부터 승현군과 재원군은 준비 완료 !!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알맞게 삶아진 떡취.. 취나물에~~ 고슬고슬 밥을 섞어~~

 

 

 

(나물하는 취와.. 떡만드는 취가 따로 있다네요..ㅎ)

 

 

 

맛나겠다~~~ 그치?? ㅎ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영차 영차~~~ 형님들 먼저 힘 좀 쓰고~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꼬밍군은.. 현이빠 형부에게.. 개인 레슨 좀 받고~~~~~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그리고~~~ 6살 꼬밍군의 떡메치기~~~

 

 

 

시~~~~ 작!!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쿠웅떡~~~차알~~떡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어랏??? 개인레슨 효과있네~~~ 제법인걸? ㅎ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나물 잘 안먹는 아이들 이지만.. 내가 만든 취떡은 얌얌~~~ 완전 맛있어요 ㅎㅎ

 

 

 

실컷 먹고.. 담아 두었다가.. 오후에도 얌얌 ㅋㅋㅋ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축제장 한쪽에선.. 무료로 계속해서 지치지도 않고~ 아이들 리캐 그려주시고~

 

 

 

ㅋㅋㅋ 코가 너무 닮았다는 ㅋㅋㅋ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
 

 

처음 맛보는 곤드레나물밥..

 

 

 

그리고 아이들이 좋아하는 잡채와.. 호박, 가지 나물 등.. 세심하고 맛깔진 점심..

 

 

 

시원하고 달콤한 ~~ 수박까지 성큼 썰어서 후식으로 내어주시는 강원도 인심...

 

 

 

아~~~ 맛나다 ^^ ㅎㅎ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맛난 점심에 막걸리까지 한사발 들이키는 사이..~~~

 

 

 

시작된 줄다리기.. ㅋㅋㅋ

 

 

 

아주 목숨 걸고 덤비네요~~~ 여엉~~차 !!!

 

 

 

승현군 팀.. 졌습니다 ㅜ.ㅜ;; 하지만 모두 함께.. 맛난 강원도 옥수수 간식~~~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아~~~~ 스케줄 많네요~~~

 

 

 

이번엔 시원한 물에 발 담그고 하는~~~ ox 퀴즈~

 

 

 

꼬밍군... 퀴즈에는 관심이 적고~~~ 현이빠 형부에게 메달려~~물놀이중.. 흐음? 방해중? ㅋ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결국... 탈락 ㅋㅋㅋ 하여..

 

 

 

즐거운 물놀이~~~ 흐음??? 아이들은 즐겁겠지만.. 형부는 나중에 팔을 못들지도.. ㅜ.ㅜ;





다행히.. 울 현이빠 형부 팔 빠지기 전에.. 감자캐러 이동~

 

 

 

헉스~~.. 꼬밍군.. 지렁양과 사랑에 빠지고 ㅡ.ㅡ; 난감... ㅋ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다행히.. 지렁양은 포기하고~~ 트럭을 타고 이동~~~

 

 

 

히야~ 시원하고~ 경치 좋고~~~~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어쩌다 보니... 올해는 자꾸 옥수수를 따는 중~ 덕분에 꼬밍군도 제법 ㅎㅎ

 

 

 

아무리 먹어도 맛난 강원도 찰옥수수.. 맹물에 삶아도 참 맛나요~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ㅎㅎ... 수확체험도 했으니~~~~ 두구두구두구~~~~ 다슬기 잡이..

 

 

 

제눈엔 모래알만한 아기 다슬기만 보이던데..

 

 

 

승현군은 어디선가 어른 손가락만한 다슬기 한웅큼 잡았네요...

 

 

 

이대로 몇시간이라도 더 놀 기세지만~~~ 아쉬움 뒤로 하고.. 송어를 잡으로 go~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풋내기 송어잡이들이 둘러싼 가운데.. 송어를 연못?(계곡물을 가둔 곳 ) 가득~풀어 놓고선..

 

 

 

 

 

잡아라`~~~ 송어~~~

 

 

 

 

 

ㅎㅎ.. 봉지하나 들고 와 친구와 협동 작전 중인 승현군.. 결국 한마리 잡았다네요 ㅎㅎ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꼬밍군은... 모두 떠난 물에 서서 펑펑~~~ " 나도 물고기 잡을거야~~ "

 

 

 

미안 ㅡ.ㅡ;;; 엄마가 잡아주고 싶었는데... 고녀석들이 왜이리 팔닥거리는지 ㅠ.ㅠ;;

 

 

 

보다못한 송어아져씨.. 송어 한마리 직접 꼬밍 손에 투척 !!

 

 

 

이거 정말 제거예요??? ㅎㅎ 금새 신이 난 꼬밍 ^^~~~~~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송어는 예민해서~~~ 바로 먹어야 해요. ㅎㅎ 어여 어여 회뜨자~~~~~... ㅋㅋ

 

 

 

젓가락 들고 기다리는 .. 지인들 위해.. 직접 칼을 뽑아든 현이언니 ♥♥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모두 신나게 잡아 올리고~~~

 

 

 

애정과 정성으로 썽뚱썽뚱 썰어 낸 송어회~~~ 어찌나 맛난지.. ㅎㅎㅎ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푸짐한 송어회 로 배 뚜뚱~~~ 채우느라... 약속한 헤어짐의 시간이 훌적 지나고~~ ㅡ.ㅡ;;

 

 

 

 

 

하루동안.. 얼마나 많은 행복과 추억이 생겼는지...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찬주언니는 1박 2일 여행을 한거 같은 기분이라 하고 ㅎㅎ

 

 

 

울 두아들.. 내일은 하루 집에서 쉬어도 괘안타고 하고~~ ㅋㅋㅋ

 

 

 

 

 

강원도 인제 마의태자축제... 내년 달력에도 꼭 표시해 두어야 겠어요...

 

 

 

 

 

꼭꼭.. 또 만나요 ^^